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연예인의 사생활을 우리가 알아야 하는가
    찰리와 토론하자 2010. 10. 10. 21:19


    축구선수도 그렇고 연예인도 그렇고 사람들의 관심을 피할수 없는직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일단 두 직업의 가장큰 공통점은 TV에 나온다?ㅎㅎ 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TV에 나오기 때문에 불특정 다수에게 특히 어린청소년들에게 영향을 많이 끼치는 직업이므로 행동에 신경을 써야한다는 주장을 많이들을 하십니다.물론 그런분들의 주장은 일리가 있는 말입니다.

    스타킹같은 프로에서 가끔 초등학교의 어린 소녀가 TV에 출연해 섹시댄스라고 춤추는것을 가족들하고 볼때면 참 찜찜한 느낌을 지울수가 없습니다.아마도 이 어린이뿐아니라 대다수의 어린이들이 TV에서 아이돌들이 추는 춤을 보며 따라했으며 그렇기에 이소녀도 아무생각없이 사람들 앞에서 춤을 추었다고 생각됩니다.이러한 예를 보더라도 연예인들이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은 크다고 볼수있고 또 그들에 대한 우리의 관심도 크다고 볼수있습니다.

    연예인들에 대한 관심이 높기 때문에 기자들도 연예인들의 사생활을 기사로 쓰는 경우가 빈번하고 그러한 기사들을 이용해 자신의 가치를 높이려는 연예인 기획사들의 언플도 흔하죠.개인적으로 연예계도 산업이기 때문에 연예인 자신의가치를 높이고 자신들의 이미지를 파는행위를 좋게생각하고 있으며 연예계 또한 하나의 비지니스세계이기에 이런 비지니스적인 흐름이 자연스런 행위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스포츠산업에서도 사생활을 알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축구선수들의 성장기를 기사화하여 이선수들을 응원하도록
    유도하는 경우도 있고 축구선수들이 만나는 여자들이나 락커룸에서의 갈등등 스포츠선수의 생활을 가쉽거리 흔히 볼수있죠.그런점에서 연예계와 스포츠계는 비슷한점이 많습니다.

    이렇게 연예인의 사생활에 대한 기사를 쓰는 것은 흔하디 흔한 일이고 기자들의 본업이긴 합니다만 정도껏해야하고 진실을 기사로 써야할텐데 요즘 선을 넘어서는 경우를 자주 보여주고있습니다.

    예를들어보죠.요즘 민감한 타블로건을 들어볼까요? 타블로의 학력의혹이 제기되고 있을때 기사거리들은 학력의혹을 제기한 타진요의 주장을 수용하여 지나치게 물어뜯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타블로학력에 대한 의혹제기한 네티즌들이 불씨를 만들었다면 기자들이 기름을 부어서 불을 걷잡을수 없게 만들었습니다. 연예인에 대한 우리의 지나친 관심으로 인한 폐해라고 개인적으로 보고있습니다

    우리가 연예인들의 사생활을 꼭 알아야 할까요? 연예인이 뺑소니사고 같은 범죄를 저지른다면 물론 알아야 겠지만 그외에 누구와 누가 어느 나이트에서 놀았다던지 연예인의 학력이라던지 과거누구와 사귀었다던지..그런것들을 꼭 알아야 할까요?이러한 기사들이 사실이라면 그래도 다행입니다만 사실이 아니라 거짓이라면 누군가 악의적으로 꾸민짓이라면.. 누가 책임을 질까요?

    언론에서? 알다시피 절대 아니죠~ 자!! 여러분들의 생각을 말해주십시오~ 연예인의 사생활을 우리가
    얼마나 알아야 하는지 그리고 그들의 미치는 영향력을 어떻게 긍정적으로 바꿀수있을지 해결책을생각해본것이 있다면 이야기 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 10

    • BlogIcon 잡학사전1 2010.10.11 00:24 신고

      전 뭐 별로 연예인에 관심이 없어서 ㅋㅋㅋ다만 타진요? 같이 우리나라 자체를 쪽팔리게 하는 우리나라 집단

      들은 좀 없었으면 한다는 생각이 듭니다...말 그대로 가십(Gossip)거리 -->잡담 루머밖에 되지 않는 기사들

      로 가득 채워 놓고 사람들 관심 좀 끌어 보려고 하는 기자들도 문제가 상당히 많다고 생각하고요..그러고 보니

      우리나라는 문제 투성이네요 -_-ㅋㅋㅋㅋㅋㅋ저는 뭐 이렇다 할 해결책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 BlogIcon 찰리버드 2010.10.11 01:03 신고

        저두 연예인에 대해 관심이 별로 없답니다..
        근데 과하다 싶을정도로 연예인을 비난하는
        글을 볼때는 있지요~ 그것도 사실일지아닐지
        모르는 기사들로요~

        기자들도 참 문제인게
        사실을 보도할생각은 않하고 추측성기사를
        사실인양 보도할때마다 상당히 어처구니가없답니다.

        제발 기자가 해야할 사실을 다루는 기사 써주길
        바라지만 요즘들어 더욱 소설을 쓰시더군요~

        전 축구기자들만 그런줄 알았더니 연예기자들도
        만만치 않던데요~ㅎㅎ 해결책을 알려줄사람이없네요~

    • BlogIcon 머니야머니야 2010.10.11 09:40 신고

      연예인의 사생활을 안다는것은 대중들의 호기심을 채워주는 행위에 대한 모든 업무(?)의 파생같아요.
      대중이라는 타겟은 비록 나 하나가 아니라는 점에서 그 다양성을 무시하기 어려운것 같습니당..ㅠㅠ

      • BlogIcon 찰리버드 2010.10.11 13:46 신고

        네 맞아요~ 대중들의 다양성은 무시하기
        어려운것 같아요~ㅎ 그래서 저두 연예계
        관련 글을 쓰게 되었구요~ 호기심을 채워
        주는 행위에 대한 업무의 파생은 확실히
        맞는것 같아요~ 저도 V에 자주 나오면
        누구지하는 관심이 생기게 되니까요~
        전국에서다보는 TV이기 때문에 그런가봐요~

    • BlogIcon 블로군 2010.10.11 13:50 신고

      알 필요는 없다고 생각하는데..
      인기있는 연예인 이다보니, 호기심이 생기는건 사실인것 같아요...
      안좋은 쪽으로 치우쳐진 사례를 보면 씁쓸하기는 하지요...^^;;

    • BlogIcon 무풍이 2010.10.11 15:35 신고

      연예인들은 솔직히 사생활이 없는거 같아요~조금만 잘못해도 기사화되고
      누구랑 만나니 뭐하니 등등....괴로울것 같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연예인이 되고싶어하는 이들이 많으니
      뭐 ..........할말 없어요~ㅎ

      • BlogIcon 찰리버드 2010.10.11 20:23 신고

        연예인이 되고자하는것이 사생활의
        일부를 포기해야 한다는 사실은 본인들도
        잘알고 있겠지요~ 하지만 마녀사냥같은
        언론과 지나친 관심이 만나 연예인들을
        극단으로 모는 건 참 아쉽습니다.

    • BlogIcon GoonerG 2010.10.11 21:18 신고

      저는 옛날부터 연예인 사생활에 대해서 대중들에 관심은 비슷했다고 봐요.
      다만 그 관심을 표현하고, 정보를 얻을 만한 도구가 보편적인으로 없어서 활발해 보이지 않았을 뿐이죠.


      요즘에는 뭐 인터넷이라는 괴물이 접근성과 편리성을 장착하고 나타났으니...
      구글에서 키보드만 잘 두드리면, 무엇이라도 얻어낼 수 있고...
      커뮤니티나, 블로그, 트위터를 통해서도, 많은 정보를 얻고.. 일거수일투족들을 다 알수있더라구요;;


      아마도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손쉽게 찾고, 그러다보니 당현히 그것을 공급하는 사람들도 점점 늘어나고,
      주제도 다양해지고, 점점 발전하고 심각해지는 게 아닐까싶어요ㅎ


      시대발전에 따른 현상이니...
      사생활이나 마녀사냥은.. 확실한 제도적인 제제 및 도덕적 인식과 교육이 없다면.. 앞으로 계속 과열되겠죠.
      미안한 소리지만.. 그 전까지는 연예인인 자신들이 처신을 잘하는 수 밖에요;;

      • BlogIcon 찰리버드 2010.10.11 23:02 신고

        아주 Gusician님의 글 잘보았어요~
        하긴 요즘 너무나 접근성이 쉬워져
        맘만 먹으면 누구나 쉽게 연예인의
        정보를 얻을 수있는 사회가 되어버렸죠~

        요즘은 모케이블에서 연예인들이 자주다니는
        길에서 몇명의 연예인을 만나나하는것도
        하더군요~ 참 난감한 프로그램이란 생각이
        들었지요~

        그러니까 결론은 연예인하는 분들아 알아서
        조심해가 되겠습니다~라는 거군요~ 뭐 미안
        해하실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관심이없는
        연예인은 더이상 연예인이 아니게 되니까요~
        그들 인기에 따라 감수해야 할것일지도 모르
        겠네요~

        그렇지만 언론들이 쓸데없이 흠집내는 건 좀
        하지말았으면 좋겠습니다.그것도 추측성기사로요..
        진실을 대중에게 전달하는건 언론에 의무니까요~

Designed by Tistory.